녹색이 된다는 것은 무엇을 의미하는가

archive – 인도양녹색이 된다는 것은 무엇을 의미하는가

Misool in Raja Ampat is not like other places, and the dive centre is a bit special too, says JOE DANIELS

나의 첫 다이빙 경험 Raja Ampat came three years ago. The area was something of the holy grail of dive destinations for me. Being an underwater photographer, my shot-list was extensive and, I thought, ambitious.
그러나 며칠 동안 다이빙을 한 후에는 그 장소가 내 기대를 뛰어넘었다는 것이 분명해졌습니다. 삶의 풍요로움과 다양성은 압도적이었습니다.
7일간의 여행은 제공되는 내용의 일부에 불과했기 때문에 더 자세히 알아보기 위해 다시 돌아와야 했습니다.
산호삼각지대는 다이버들이 해양 생물 다양성의 세계적 진원지를 지칭하기 위해 사용하는 용어입니다. 인도네시아-필리핀과 태평양 남서부 지역을 포함하는 이 지역은 지구 해양 면적의 1.6%를 차지합니다.
그리고 삼각형의 중앙에는 Misool이라는 작은 석회암 군도가 있는데, 제가 앞으로 10일 동안 이곳에서 보낼 것입니다.
We crossed a small body of 열린 물 to a chain of islands that ran east to west for our first dive. Expecting a check-out dive on an average site, I rolled back off the boat into the 29°C water and looked down.
On only a few occasions in my diving career had I seen visibility like this – 35m would have been a conservative estimate. I deflated my BC and made my way down to a gently sloping wall with a pinnacle up ahead.
벽은 아름다웠고, 상상할 수 있는 모든 색깔과 형태의 거대한 해양 부채로 덮여 있었습니다. 많은 사람들이 피그미 해마의 숙주인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바다 팬 사이의 공간을 차지하고 있는 것은 네온에 가까운 부드러운 산호초로, 색상이 매우 생동감 넘쳤습니다.
The highlight of the dive was the pinnacle. Looking up from the base at 20m, schools of delicate anthias and manic yellowtail fusiliers flowed over the seafans, soft corals and barrel sponges that decorated it.
내 뒤에는 파란 창꼬치 한 마리가 잔잔한 흐름 속에 여유롭게 매달려 있었습니다.
Stocky grey reef sharks also made sporadic appearances before disappearing into the endless blue.
I had been blown away by the reefs of northern Raja Ampat, but after only one dive further south it was clear that I was diving in a very special place.
미술은 분주한 소롱항에서 쾌속정으로 4시간 거리에 있습니다. 벌집 모양의 석회암 섬에는 생산성이 높은 바다 풍경이 펼쳐져 있습니다. 이 지역은 해양 생물 다양성이 혼합된 그릇 속에서 태평양과 인도양이 만나는 곳입니다.
Misool 주변의 산호초로 내려가는 것은 건강하고 기능적인 생태계를 목격하는 것입니다. 이 지역에는 알려진 1500종 이상의 어류, 537종의 산호종, 700종의 연체동물이 서식하고 있습니다.
The reefs swarm with jack, fusiliers, Napoleon wrasse and giant trevally. Ancient gorgonian seafans and impossibly colourful dendronepthya soft corals cover deeper areas of reef, while the shallows are dominated by stony acroporas and soft leather corals, creating pristine gardens bathed in shafts of light.
The coral in the area also seems to be more resilient against bleaching effects those in other locations such as the Great Barrier Reef.
There are seamounts too, where the convergence of the two oceans creates the sort of nutritious currents that attract giants. Misool is home to a population of around 800 manta rays that regularly use the cleaning stations on the seamounts. They sit motionless in the current while cleaner wrasse pluck parasites from their gills and skin.

하지만 무엇이 MISOO를 특별하게 만드는가? is that both species of manta ray, the oceanic or giant Manta birostris and the reef Manta alfredi, can be seen together at the same dive-site.
지구상에서 이 두 종이 상호 작용하는 곳은 거의 없습니다.
매직 마운틴은 세계는 아니더라도 이 지역 최고의 다이빙 장소 중 하나입니다.
나는 이 해산에 대해 많이 들었고 가능한 한 많은 시간을 그곳에서 보내고 싶었습니다. 왜냐하면 당신은 무슨 일이 일어날지 결코 알 수 없다고 들었기 때문입니다.
There is far more to it than seeing both species of manta interacting. On my first dive there we descended to a ridge at 25m, the deeper of the two cleaning stations. While waiting for the mantas, we watched enormous schools of barracuda, bluefin trevally and giant trevally chase down smaller baitfish, creating a visual feast.
15분 후에 우리는 얕은 지역으로 나아갔습니다. 능선의 가장자리를 따라 지느러미를 그리면서 산이라는 용어가 선택된 이유가 곧 분명해졌습니다. 그것은 거대한 크기뿐만 아니라 모양 때문이었습니다.
우리는 지표면 아래 약 7m 지점의 정상에 도달할 때까지 상승했습니다. 여기에서 우리는 부드러운 산호초와 거대한 산호초로 덮여 있고 생명이 가득한 축구장 크기의 지역을 발견했습니다.
잭, 자이언트 트레발리, 배트 피시, 도미, 총잡이 떼가 이 작은 지역에 모두 서식하여 수중 사진작가들에게 완벽한 놀이터가 되었습니다. 그러나 우리는 이번 첫 번째 다이빙에서 쥐가오리와 함께 운이 좋지 않았으며 먼 곳에서 단 한 번만 목격했습니다.

많은 고유종 inhabit Misool’s waters, including the relatively recently discovered Raja Ampat walking shark (Hemiscyllium halmahera), a species of epaulette shark.
To see it you need to do a night dive, so on the second night of the trip I headed out with my dive-guide Bram to try to catch a glimpse (and perhaps a 사진) of this curious little shark.
우리는 Cafe D'Break라는 해산으로 내려갔고, Bram은 다양한 틈새와 동굴을 확인했습니다.
우리가 처음 목격한 지 얼마 되지 않았지만 상어는 우리의 존재에 긴장한 듯 재빨리 보미를 타고 숨어 있는 곳으로 들어갔습니다.
이 상어는 매우 유연하며 뱀처럼 어떤 틈새에도 밀어 넣을 수 있는 것처럼 보입니다.
A few minutes passed, and then Bram was calling me over with frantic signals from his red torch. I finned over to find a walking shark out in the open!
이 남자는 서두르지 않고 사진을 찍기 위해 포즈도 취했습니다. 그날 밤 우리는 길이가 70cm에서 1m 사이인 다섯 마리를 보았습니다.
Another endemic I was keen to photograph was a red morph of Hippocampus denise, affectionately named the Santa Claus pygmy seahorse. These very cute seahorses can be found only around Raja Ampat, and are most numerous in Misool.
브람은 어디로 가야 할지 정확히 알고 있었습니다. 다음날 우리는 곧장 그곳으로 가서 0.5cm 길이의 해마가 살고 있는 붉은 부채 모양의 배 위로 내려갔습니다.
피그미족은 카메라를 피하는 경향이 있기 때문에 사진을 찍을 때 인내심이 중요합니다. 누가 그들을 비난할 수 있습니까? 이런 매크로는 끝이 없지만 사진술 opportunities in Misool, it always felt like a risk strapping on a macro lens, because you never quite know what would turn up.
다행스럽게도 이 깨끗한 바다 풍경의 대부분은 Misool Eco Resort & Conservation Centre의 창립자인 Andy와 Marit Miners가 설립한 순찰이 진행되는 470평방 마일의 출입금지 구역으로 둘러싸여 있습니다.
목가적인 바트비팀(Batbitim) 섬에 위치한 이 리조트는 해당 지역의 재생 목재만을 사용하여 손으로 지었기 때문에 나무 한 그루도 베지 않았습니다. 결과는 훌륭했습니다.
이 장소는 이전에 상어 지느러미 채취 캠프였으며 Andy가 처음 섬에 도착했을 때 해변에는 지느러미 상어 시체가 흩어져 있었습니다. 그만큼 상어 지느러미 수프 거래를 위해 구매자에게 팔렸을 것입니다.
이 리조트는 남동쪽 Misool의 연구, 교육 및 보호를 촉진할 수 있는 보존 센터에 자금을 지원하는 방법으로 고안되었습니다.
2005년에 섬과 주변 산호초의 소유자, 지역 사회 및 Misool Eco Resort가 파트너십을 확고히 하여 지역 최초의 포획 금지 구역이 탄생했습니다.
지역사회는 바다 앞바다에 살고 있으며, 어획금지구역은 멀리 떨어져 있어 어업이 거의 이루어지지 않는 지역이므로 이전으로 인해 활동이 제한되지는 않았습니다.
정반대입니다. 미솔 해양보호구역 외부에서 일하는 어부들은 시행 이후 더 나은 어획량을 보고했습니다. 물고기는 포획 금지 구역에서 번성하지만 어부들은 넘치면 이익을 얻습니다.
Now the reserve comprises two no-take zones, linked by an area of 열린 물 with restricted-gear use. The area of the reserve is now twice the size of Singapore, and would undoubtedly be exploited if it wasn’t physically patrolled by 15 full-time rangers, split between three ranger stations on the borders of the reserve.
미솔 해양보호구역이 시행된 이후 많은 산호초의 바이오매스는 300년 동안 600% 증가했으며 일부는 XNUMX% 증가했습니다. 이 수치는 해마다 증가하는 것으로 보고됐다. 
또 다른 연구에 따르면 미솔해양보호구역 내부에는 외부보다 상어가 25배 더 많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한때 상어 지느러미 채취의 중심지였던 이곳은 이제 상어 지느러미의 안식처가 되었습니다.

리조트에 숙박, guests see a constant procession of juvenile blacktip reef sharks (Carcharhinus melanopterus), the poster boys of this conservation success story.
Blacktips are not the only elasmobranch species to benefit from the marine reserve. Oceanic manta sightings have increased 25-fold between 2010 and 2016.
Along with the reserve, Misool has been carrying out research on mantas since 2011. Through the data collected, the project was instrumental in Indonesia implementing a nationwide ban on manta fishing and trading in 2014, and the successful petition to protect sharks and rays across the entire 15,500 sq miles of the Raja Ampat region that saw the Raja Ampat Shark & Manta Sanctuary created in 2010. 
Misool에서 10일을 보내고 물 속에서 가능한 모든 시간을 보낸 후에는 떠나기가 힘들었습니다. 다이버이자 사진작가이자 환경 보호론자인 나에게 이곳은 발견된 천국이며, 매우 특별한 점은 이곳이 미래 세대의 다이버뿐만 아니라 지역 주민들을 위해서도 보호될 것이라는 사실을 아는 것입니다.

사실파일
거기에 도착: Fly from the UK to Jakarta, then proceed via a stop in Manado or Makasarr to Sorong. Divers often opt to fly with Garuda Indonesia as it offers a sports baggage allowance. From Sorong it’s a five-hour boat-ride to Misool.
다이빙 및 숙박: 미술에코리조트, misool.info
가는 시기: 리조트는 7월부터 9월 초까지 문을 닫습니다.
건강: 가장 가까운 고압산소실은 소롱에서 460마일 떨어진 호주 노던 테리토리에 있습니다.
통화: 인도네시아 루피아.
물가: Misool Eco-Resort를 중심으로 한 Dive Worldwide 패키지 여행은 £4175pp부터 시작됩니다. 여기에는 영국에서 출발하는 왕복 항공편, 환승, Novotel Manado의 B&B 10박과 Sorong의 450박, Misool의 워터 코티지에서 XNUMX박의 풀보드, 나이트록스가 포함된 XNUMX회 다이빙 패키지가 포함됩니다. 무제한 다이빙 패키지에 £XNUMX를 추가하세요. diveworldwide.com
방문자 정보: misoolfoundation.org

2017년 XNUMX월 DIVER에 출연

다이버가 고래상어를 만지는 영상이 좋은 결과를 가져왔습니다 #스쿠버 #뉴스

냉수 조절 장치는 따뜻한 물에서 작동합니까? #askmark #스쿠버

계속 연락하세요!

모든 Divernet 뉴스와 기사에 대한 주간 요약을 받아보세요. 스쿠버 마스크
우리는 스팸하지 않습니다! 우리의 읽기 개인 정보 보호 정책 자세한 정보입니다.
확인
통보
손님

0 코멘트
인라인 피드백
모든 댓글보기

메디체인과 연락하기

0
의견을 부탁드립니다.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