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소호흡기 밀수, 징역 5년 선고

피터 소티스에게 징역 57개월 선고
피터 소티스

미국 재호흡기 피터 소티스(Peter Sotis) 강사 who was buddying Sharkwater film-maker Rob Stewart when he died on a deep dive in 2017, has been sentenced to almost five years’ imprisonment for conspiring and illegally attempting to export unlicensed military-grade rebreathers to Libya.

플로리다 스쿠버 다이빙 선수인 소티스(57세)와 에밀리 보이셈(45세)은 지난 XNUMX월 마이애미에서 일주일 동안 진행된 배심원 재판 끝에 유죄 판결을 받았다. 다이버 넷. 이제 소티스는 57개월의 징역형을 받았습니다.

허위 진술로 무죄 판결을 받은 Voissem은 징역 5개월과 자택에서 5개월을 선고받았습니다.

플로리다 남부 미국 검찰청에 따르면 두 사람이 폐쇄회로 호흡기를 리비아로 밀수하려던 시도는 2016년 XNUMX월에 발생했다. 수중 호흡기는 민간 레크리에이션 및 군사 목적 모두에 사용될 수 있기 때문에 보안 문제가 있는 국가로 보내기 전에 상무부(DOC)의 허가가 필요한 수출 품목의 미국 상업 통제 목록에 포함되어 있습니다. 리비아처럼.

Sotis was the 80% owner and Voissem office manager of diving equipment and 훈련 company Add Helium in Fort Lauderdale. At their trial they were said to have defied a DOC special agent’s instruction not to export the rebreathers pending a licensing decision, and to have lied to the shipping company in an attempt to mislead it.

소티스는 또한 FBI와 미국 세관국경보호청의 지원을 받아 DOC와 국토안보부 수사가 실시하는 연방 조사에 협조하지 말라고 정부 증인을 위협한 것으로 전해진다. 

3 월 2017, 다이버 넷 Rob Stewart의 부모는 그해 1월 아들의 죽음과 관련하여 Sotis, 그의 아내 Claudia, Add Helium 등을 상대로 소송을 제기했다고 보고했습니다.

소송에 따르면 스튜어트에게 재호흡기 사용법을 가르친 Sotis와 Add Helium은 "다이빙을 담당하고 다이버들이 사용하는 재호흡기 장비를 판매"했습니다. 스튜어트는 플로리다 키스(Florida Keys)에서 난파된 퀸 오브 나소(Queen of Nassau)호의 닻을 회수하기 위해 그날 세 번째 70m 다이빙을 한 후 사망했습니다.

다이버가 고래상어를 만지는 영상이 좋은 결과를 가져왔습니다 #스쿠버 #뉴스

냉수 조절 장치는 따뜻한 물에서 작동합니까? #askmark #스쿠버

계속 연락하세요!

모든 Divernet 뉴스와 기사에 대한 주간 요약을 받아보세요. 스쿠버 마스크
우리는 스팸하지 않습니다! 우리의 읽기 개인 정보 보호 정책 자세한 정보입니다.
확인
통보
손님

0 코멘트
인라인 피드백
모든 댓글보기

메디체인과 연락하기

0
의견을 부탁드립니다.x